israelbiblicalstudies.com

지성소 출입

히브리어 원어로 성경 읽는 법을 배우다

일년에 한 번 하나님을 대면하는 시간

예루살렘 성전은 크게 성전 뜰, 성소, 지성소 세가지로 나눌 수 있는데, 가장 안쪽에 위치한 지성소엔 하나님의 율법이 기록된 두 돌판이 순금판에 덧씌워져 보관되어 있습니다. 토라에선 이 지성소를 뜻하는 히브리어 단어로 드비르[dvir]를 사용하는데, 이 단어는 “말하는 것”이라는 뜻을 가진 דבר[DBR]을 어원으로 두고 있습니다. 즉, 지성소는 대제사장만 출입이 허락되어 하나님과 직접 대화를 나누는 곳을 의미합니다. 일년에 단 한 번 밖에 없는 속죄일(욤 키푸르)에 대제사장은 지성소에서 하나님과 무슨 대화를 나눌까요?

히브리어의 힘

순금으로 덮여있는 언약궤는 히브리어로 카포레트(כפרת, [kaporet])(출애굽기 25:17에서 속죄소로 사용)라고 쓰고 “속죄”의 의미를 담는 키푸르(KPR, [kippur])를 어원으로 두고 있습니다. 대제사장은 지성소에 들어가자마자 향을 피워 발생된 연기로 거룩한 하나님을 보지 않도록 자신의 시야를 어둡게 합니다. 그러고는 속죄소 앞에 서서 하나님께 기도를 드리며 희생제물의 피를 그 위에 흩뿌립니다 (레위기 16:11-14).

성경이 말하는 순의미

대제사장은 이스라엘 백성들이 반드시 속죄를 받을 수 있도록 일년에 한 번 지성소에 들어가 정결의식을 거행해야만 했습니다. 하나님의 율법이 보관되어 있는 성스러운 곳, 지성소는 이 땅에서 창조주와 창조물이 만날 수 있었던 유일한 장소였습니다.
성경을 히브리어 원어로 읽는 것은 하나님과 깊은 관계를 맺는데 보증된 방법입니다. 지금 바로 성서 히브리어 강의에 등록하시고 번역성경이 전달하지 못하는 성경의 참뜻을 발견하세요!

Our Students' Reviews

"열심히 강의해주신 덕분입니다. 질문 하나에도 성실히 답변해주십니다. "
김재환, 서울
"강의에 만족하고 선생님의 열심과 배려에 감동합니다. 실력도 좋습니다"
정석영, 전라남도
"김상배교수님의 성서히브리어강의를 통해서 히브리어 알파벳과 사용어휘를 알아가는 과정이 매우 기쁘고 즐거움이 있습니다. 특별히 올바른 발음을 잘 구사하도록 상세히 설명을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김규세, 서울

Discover The Bible
With World Class Experts

Join tens of thousands of The Israel Institute of Bible Studies students around the world. Learn to master biblical languages and explore the original Scriptures. Become a part of our community at the Israel Institute of Bible Studies and uncover hidden secrets in the biblical stories you love.

  • Students
    115,724
  • Professors
    302
  • Operating Since
    2000
  • Classes a Year
    104,884